가나다

대한민국 창업정보의 모든것, 소상공인 창업뉴스


  • Banner #01
  • Banner #02
  • Banner #03
  • Banner #04
  • Banner #05

SK E&S, 4000억원 규모 보증 해결로 호주 바로사 프로젝트 완료를 위해 마지막 난관 직면

profile_image
작성자

창업뉴스


댓글

0건

조회

169회

작성일 24-01-16 22:16

남자닷컴 군인인증 이벤트남자닷컴 군인인증 이벤트 
SK E&S, 호주 바로사 프로젝트 보증 이슈 해결에 마지막 난관

SK E&S의 호주 바로사 프로젝트가 마지막 난관을 맞이했다. 이 프로젝트는 연 130만톤 저탄소 LNG(액화천연가스) 공급을 위한 사업으로, 성공을 위해 4000억원 규모의 보증 이슈를 해결해야 한다.

에너지 업계에 따르면, SK E&S의 바로사 프로젝트에 대한 4000억원 규모의 한국무역보험공사 보증의 유효기간은 오는 26일까지로 다가왔다. 이 프로젝트는 원래 2021년 12월에 보증을 받았고, 이에 따라 5개의 금융기관이 4400억원(3억5500만 달러)의 융자를 승인했다. 보증은 지난해 1월 26일에 만료되었으나, 보험사는 연장을 결정했다. 하지만 보험사의 내규에 따라 보증 유효기간은 1회로 제한되어 추가 연장은 불가능하다. 따라서 보험의 만료로 인해 5개 금융기관이 융자 계획을 취소할 수 있다는 우려가 있다. SK E&S는 이러한 시나리오를 피하기 위해 무보에 대한 보증 재신청 등 여러 가지 가능성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SK E&S는 바로사 프로젝트를 통해 2025년부터 연 130만톤의 저탄소 LNG를 공급하고, 2026년부터는 연 25만톤 규모의 블루수소를 생산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바로사 가스전 개발에 총 1조5000억원을 투자한 만큼, 회사는 이 사업의 성공을 매우 중요시하고 있다.

바로사 프로젝트는 호주 원주민들의 시추 및 가스관 건설 중단 요구로 지연되고 있는 사업이다. 원주민들은 환경 문제부터 샤머니즘적인 문제까지 거론하며 이 사업을 반대하고 있다. 그로 인해 프로젝트는 보험의 유효기간 안에 완료되지 못한 것이다.

에너지 업계는 SK E&S가 무보에 보증 재신청 등을 통해 이 난국을 극복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SK E&S의 바로사 프로젝트는 기업의 명예와도 같은 사업이기 때문에 신중하게 대응할 것으로 보인다.
추천

0

비추천

0

박성*


좋은 정보 담아갑니다.

김한*


창업뉴스라고 왔더니 창업에 관련된게 하나도 없네요.

홍한*


이런 소식 정말 좋아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많이 보는 기사

  • 게시물이 없습니다.
광고배너2

광고문의 : news.dcmkorea@gmail.com

Partner site

남자닷컴 | 더큰모바일 | 강원닷컴
주식회사 민트박스 로그인